"이태원발 확진자 찾기 위해 경찰과 협력했다"(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원순 서울시장이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시민 중 연락이 닿지 않는 이들을 찾기 위해 "경찰과 협력해 강력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뉴스1
박원순 서울시장이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시민 중 연락이 닿지 않는 이들을 찾기 위해 "경찰과 협력해 강력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뉴스1

박원순 서울시장이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시민 중 연락이 닿지 않는 이들을 찾기 위해 "경찰과 협력해 강력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11일 KBS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 인터뷰에서 "어젯밤 10시 기준으로 저희가 (확보한 명단) 6600명 중 중복인원을 제외하고 5517명을 확보했다"며 "시청·구청 직원들이 계속 통화를 시도해 어제 오후 기준 2405명은 연락이 닿아서 안내했다. 나머지는 허위기재거나 고의로 전화를 받지 않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또 여기 기재되지 않은 방문자도 있을 수 있다. 경찰청과 협력해서 신용카드 사용정보, CCTV, 기지국 정보 등을 활용해 추가로 파악하고 있다. 경찰과 협력해 강력한 추적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시와 용산구는 각 클럽 방명록을 바탕으로 지난 4월24일부터 5월6일까지 집단감염이 발생한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시민들의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용산구는 지난 10일 전체 5517명 중 3535명에게 연락을 취했다고 발표했는데 이는 통화가 된 시민과 문자메시지만 발송한 시민까지 합친 숫자다. 방명록을 작성한 방문자 중에서도 아직 절반 정도만 확실히 연락이 닿은 셈.

박 시장은 "재난의 경우에는 경찰청이 이런 (추적) 권한을 갖고 있다. 합법적이다"며 "문제는 아무래도 (당사자들이) 프라이버시가 침해될까봐 걱정하는데 프라이버시 침해와 전혀 관계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부러 저희가 그걸 공개하거나 차별할 이유가 없다"며 "단지 방역 필요성 때문이다. 나와서 선별진료소 가서 검사만 받으면 된다"고 덧붙였다.

클럽과 같은 업소에 대해 선제적 조치가 필요하지 않았느냐는 지적에는 "그동안 서울시의 경우 18일 동안 외국에서 들어온 입국자 중에서만 1~2명씩 나왔고 지역사회 감염이 없었다"며 "정부에서도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하는 상태였다. 그런데 이런 사태가 발생한 것"이라고 답했다.

박 시장은 "저는 어떤 순간에도 확고하고 엄중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그래서 서울시 차원에서 모든 유흥업소에 대해 집합금지명령 내렸다"고 말했다.

그는 "(집합금지 명령을 어길 경우) 관련법에 따라 즉각 고발조치할 것"이라며 "사업주는 물론 이용자도 개별적으로 300만원 이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렇게 강력한 요구하는데도 문을 열다가 확진자가 생길 경우 치료비, 방역비 등 구상권도 청구할 수 있다"고 부연했다.

헌팅포차 등 감염이 우려되는 다른 시설에 대해서는 "주말부터 젊은 층이 주로 가는 강남·홍대 실내포차, 주류를 판매하는 일반음식점의 추이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현장지도점검을 이미 나가고 있다. 추가 행정명령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오는 13일로 예정된 등교개학 여부를 두고는 "그동안 얼마나 학생들도 부모들도 집에 머무느라 고통스러웠겠나. 다만 만약 (이번 감염이) 잡히지 않고 확산된다면 학생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다. 이 두 가지 요구 속에서 교육 당국도 결론을 내려야 할 것이다. 어떤 상황으로 갈지는 최소 하루 이틀은 더 봐야 하지 않겠나"라고 의견을 내놨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