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라노 임선혜, 유럽 데뷔 20주년 기념 콘서트 'MORGEN' 10월 개최

 
 
기사공유
소프라노 임선혜의 데뷔 20주년 기념 콘서트 'MORGEN'가 열린다. 

이번 단독 콘서트에서 임선혜는 무대와 음반을 통해 만난 실력있는 동료 아티스트들과 함께 바로크시대를 방불케할 훌륭한 앙상블을 구성하여 가곡, 아리아 등 다양한 연주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임선혜는 "콘서트의 제목 'MORGEN'(모르겐)은 독일어로 '내일'을 뜻한다. 20년간 유럽에서 활동하면서 항상 뜨겁게 응원해주셨던 국내 팬분들과 동료들이 있었기에 지치지 않고 꿈을 펼쳐나갈 힘을 얻을 수있다."며 "그 모든 분들께 행복한 '내일'을 선물하는 마음으로 연주하고, 또 내일이 기대되는 아티스트로 기억되고 싶다."라고 콘서트 개최를 앞둔 소감을 전했다.

임선혜는 1999년 독일 유학 중 23세의 나이에 고음악의 거장 지휘자 '필립 헤레베헤'에게 발탁되어 유럽 데뷔무대에 올랐다.

2001년부터 3년 동안 독일 하노버 국립극장 정단원으로 활동했으며, 유럽의 권위있는 오페라 잡지 '오펀벨트'로부터 '2001~2002 시즌 주목되는 신인'으로 선정되는 등 유럽 무대에서 본격적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음반사 '아르모니아 문디'에서 동양인 성악가 최초로 기획한 임선혜의 독집 앨범 '오르페우스'는 프랑스 '황금 오르페오' 시상식에서 '엘리 아멜링 상'을 수상했다. 또한 최근 유럽에서 발매된 바로크 독집 앨범 '버림받은 여인, 디도 (Didone abbandonata)'를 통해 독일의 대표 일간지 '프랑크푸르터 알게마이네 차이퉁'로부터 "우리 시대 위대한 소프라노 중 하나"라는 격찬을 받았다.

소프라노 임선혜의 20년을 오롯이 만날 수 있는 단독 콘서트 'MORGEN'은 10월 10일 5시 아트센터 인천에서 개최된다. 티켓오픈은 7월 예정이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60상승 25.6314:22 08/05
  • 코스닥 : 844.81상승 9.4614:22 08/05
  • 원달러 : 1188.60하락 5.514:22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4:22 08/05
  • 금 : 42.97상승 0.4914:22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