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손보업계 최초 '표적항암치료비' 보장 암보험 출시

 
 
기사공유
KB손해보험은 사전 암 예방 기능부터 암 치료 이후 건강한 삶까지 보장하는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를 출시했다.
KB손해보험은 사전 암 예방 기능부터 암 치료 이후 건강한 삶까지 보장하는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를 출시했다. 이 상품은 손해보험 업계 최초로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를 보장한다.

이번에 출시한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는 기존 암보험의 기본적인 보장을 강화함과 동시에 사전 암 예방 기능부터 암 발병 후 효과적인 치료까지 집중 보장해 암보험 보장 패러다임을 전환한 암보험이다.

특히 이 보험은 최신 암치료 기법인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를 손보업계 최초로 보장한다. 

'표적항암약물허기치료'란 암세포의 특정 분자를 표적 공격해 암의 성장과 확산을 억제하는 항암약물치료 기법이다. 항암약물치료의 부작용을 최소화해 암환자의 삶의 질 개선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KB손보는 이번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보장을 통해 기존 암보험의 암 치료비용 보장에서 암 치료 이후의 건강한 삶에 대한 보장으로 암보험 보장영역의 전환을 꾀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질병을 진단하기 위한 검사 비용을 보장하는 '갑상선/전립선 바늘생검조직병리진단비'를 업계 최초로 신설했다.

'갑상선/전립선 바늘생검'이란 통상적으로 갑상선과 전립선에 대한 초음파 등 영상의학 검사상 질병 의심소견이 있는 경우 가는 바늘(0.8mm 내외)을 체내에 삽입해 조직표본을 얻는 검사를 일컫는다. 이를 통해 기존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에서 보장하던 암 발생 전(前)단계인 '위 ·십이지장/대장의 양성종양 및 폴립(용종)진단비'와 더불어 질병의 조기진단을 통해 중증 질병으로의 진행을 예방하는 예방 관점의 암보험으로 보장영역을 확대했다.

이외에 업계 최초로 갑상선암, 기타피부암, 전립선암을 포함한 암에 대해 재진단암 진단비를 보장함으로써 업계에서 유일하게 재진단암에 대한 보장공백을 없앴다.

또 '납입면제 페이백' 기능을 탑재해 고객선택에 따라 보장기간 중 3대 납입면제 사유 발생 시(암진단, 질병/상해 80%이상 후유장해 시) 또는 5대 납입면제 사유 발생 시(암진단, 뇌졸중진단, 급성심근경색증진단, 질병/상해80%이상 후유장해 시) 추후 납입해야 하는 보장보험료 면제는 물론 이전에 납입한 보장보험료까지 환급 받을 수 있도록 했다.

배준성 KB손보 장기상품본부장 상무는 "이번 신상품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는 사후 보장 위주의 기존 암보험에 대한 패러다임을 바꿀 수 있는 상품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3.14상승 1.1118:03 07/03
  • 금 : 42.85상승 0.15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