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발유값 16주 연속 하락… ℓ당 1249원

 
 
기사공유
휘발유값이 16주 연속 떨어졌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16주 연속 떨어졌다. 다만 하락폭은 줄어 점차 바닥에 근접했다는 분석이다.

16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5월 둘째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8.4원 하락한 ℓ당 1249.3원이다.

다만 전주보다 16.8원(5월 첫째주), 27.3원(4월 다섯째주) 내린 이전과 비교하면 하락폭은 갈수록 줄고 있다.

올 초부터 이어진 국제유가 급락으로 최근 국내 석유제품 가격도 하락 추세였지만 현재 휘발유 가격에는 약 70%인 800원대 중반의 세금이 고정으로 붙어 전체 가격은 저점에 가까워졌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업계는 조세 구조상 1200원대 중반인 현재 휘발유 가격이 최저 수준이라고 본다. 더 하락할 경우 1200원대 초반까진 떨어질 수 있어도 그 이상 낮아질 가능성은 희박할 것으로 관측된다.

경유 평균 판매가격도 지난주보다 8.3원 내린 ℓ당 1060.5원을 기록했다. 휘발유처럼 전주 대비 낙폭은 16.8원(5월 첫째주), 27.0원(4월 다섯째주) 등 계속 줄어드는 추세다.

지역별로 보면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전주 대비 8.1원 하락한 ℓ당 1341.6원이며 전국 평균가격 대비 리터당 92.4원 높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 휘발유가는 ℓ당 1206.8원이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평균가격이 ℓ당 1219.1원으로 가장 낮았다. 자가상표 주유소도 ℓ당 1229.0원으로 비슷했으며 가장 비싼 SK에너지 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은 ℓ당 1261.3원이었다.

경유는 SK에너지 주유소가 가장 높은 ℓ당 1072.3원이었고 알뜰주유소가 가장 낮은 1033.5원을 나타냈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3.14상승 1.1118:03 07/03
  • 금 : 42.85상승 0.15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