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임직원 교육 강화 '사이버대학 5곳'과 협약

 
 
기사공유
삼성화재는 임직원 역량개발 지원을 위해 주요 사이버대학교들과 산학 위탁교육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협약을 체결한 5개 사이버대는 한양·서울·경희·고려사이버대와 서울디지털대로 지난해 기준 재학생 수가 가장 많은 곳들이다.

이번 협약으로 삼성화재 임직원이 해당 대학에 진학할 경우 전형료와 입학금이 면제되며 대학별로 일부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 등록금의 40~50% 감면 받을 수 있다. 또 사이버대 진학으로 업무와 병행하며 온라인으로 시공간 제약 없이 학업을 할 수 있게 된다는 설명이다.

해당 5개 사이버대는 다음 달 1일부터 2020년 2학기 모집 예정으로 연 2~4회 신입생을 모집한다. 학업준비도와 학업계획서를 바탕으로 대상을 선발하고 140학점 이상 이수 시 학위를 취득할 수 있다.

삼성화재 인재개발파트 관계자는 "이번 산학 위탁교육 협약 체결로 임직원의 역량 강화와 자기개발 수요 충족을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임직원의 역량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