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세 가입하는 어린이보험?… 한화생명 '어른이보험' 출시

 
 
기사공유
한화생명이 어린이보험의 가입연령을 기존 0~19세에서 0~30세까지 확대한 '라이프플러스(LIFEPLUS) 어른이보험'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상품은 어린이는 물론, 대학생, 2030세대 사회초년생, 갓 태어난 자녀를 둔 초보 부모 등 젊은 나이에 합리적인 보험료로 다양한 보장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출시됐다.

LIFEPLUS 어른이보험의 가장 큰 특징은 72개의 다양한 특약으로 개인별 맞춤 설계가 가능하다는 점이다. 고객은 각각 원하는 특약으로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특히 LIFEPLUS 어른이보험은 성인 3명 중 1명 꼴로 걸리는 암에 대한 90일의 면책기간을 없애 고객이 가입 직후부터 전액 보장받도록 했다. 여기에 1년 이내 암 진단 시 보험금을 삭감하는 조건도 삭제됐다. 또 ▲암(유방암·기타피부암·갑상선암·대장점막내암 제외) ▲뇌출혈 및 뇌경색증 ▲급성심근경색증진단 ▲소액암(유방·초기 이외 갑상선) 진단 등 4종 특약에 대해 해당 질병에 걸리지 않고 만기 생존 시 보험료를 환급해주는 옵션도 탑재했다.

LIFEPLUS 어른이보험의 주계약은 크게 표준형과 무해지환급형으로 나뉜다. 고객이 무해지환급형으로 가입하면 표준형 대비 적은 보험료로 설계할 수 있다. 27세 남성이 주계약(해지환급금 미지급형 1종 출생아가입형) 가입금액 1000만원, 20년납, 100세 만기 기준으로 ▲암진단 ▲뇌출혈 및 뇌경색증진단 ▲급성심근경색증진단 ▲소액암보장 ▲소액질병보장 특약 부가 시 월 보험료 3만4440원이다.

성윤호 한화생명 상품개발팀장은 "온라인을 통해 여러 상품을 비교한 후 가입하는 20대는 어린이보험을 활용해 합리적인 보험료로 많은 진단자금과 자산마련을 하려는 수요가 있다"며 "LIFEPLUS 어른이보험은 다양한 특약을 고객 맞춤형으로 설계할 수 있어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68.21하락 19.7215:21 07/07
  • 코스닥 : 759.16하락 0.7415:21 07/07
  • 원달러 : 1195.60하락 0.215:21 07/07
  • 두바이유 : 43.10상승 0.315:21 07/07
  • 금 : 43.66상승 0.9815:21 07/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