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소상공인 2차 대출, '쏠'에서 신청하세요"

 
 
기사공유

신한은행은 18일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대출 사전접수가 시작된 가운데 모바일뱅킹 앱 쏠(SOL)에서 비대면 접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대출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개인사업자에 신용보증기금의 보증서를 기반으로 긴급 운영자금을 지원하는 상품이다.

쏠에서 대출을 신청할 경우 임대차계약서, 표준재무제표증명 등의 서류는 사진 촬영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사업자등록증, 부가세과표증명, 국세·지방세 납세증명서 등의 필수 제출 서류는 스크래핑 방식으로 은행이 직접 발급한다.

은행 본점에 신설된 보증심사 전담팀을 통해 보증서 심사와 발급 업무도 비대면으로 처리 가능하다. 대출심사 이후 쏠에서 전자문서 형태로 된 약정서 확인 등의 절차를 거치면 신한은행 계좌로 대출금이 입금된다. 한도는 1000만원 이내, 기간은 5년까지다. 오는 25일부터 순차적으로 대출이 실행된다.

영세 소상공인 이차보전대출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관물량 처리 이차보전대출도 은행 영업점에 방문하지 않고 쏠에서 비대면으로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이 긴 시간 기다릴 필요없이 대출을 신청할 수 있도록 모든 준비를 마쳤다"며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해 고객 중심 자세로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4.17하락 23.7615:30 07/07
  • 코스닥 : 759.16하락 0.7415:30 07/07
  • 원달러 : 1195.70하락 0.115:30 07/07
  • 두바이유 : 43.10상승 0.315:30 07/07
  • 금 : 43.66상승 0.9815:30 07/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