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임직원 헌신에 감사… 모든 사업장 함께 지키자"

 
 
기사공유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한 대한항공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노력하자며 임직원들을 독려했다. /사진=머니S DB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임직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대한항공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자는 메시지를 던졌다.

조 회장은 18일 임직원들에게 개별 메일을 발송해 "코로나19 확산으로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회사는 지난 1분기 매출액 2조3523억원, 영업손실 566억원을 기록했다"며 "적자로 전환됐지만 당초 시장의 우려보다 선방한 실적이라는 평가"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사상 유례없는 최악의 환경 속에서 적자폭을 최소화할 수 있던 배경에는 임직원들이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코로나19로 달라진 현장의 모습이 안타깝다고 했다. 조 회장은 "기물 카트만 쌓여있는 기내식센터의 냉장고, 한산해서 어색한 여객터미널, 엔진에 덮개를 씌우고 유도로에 서 있는 비행기, 본사 부실 곳곳에 비어 있는 자리들을 보니 마음이 공허해진다"며 "한편으로는 방호복을 입고 고객 서비스에 여념이 없는 승무원들, 시시각각 변하고 취소되는 스케줄로 빗발치는 고객의 문의와 불만에 응대하는 에약센터 직원들을 보면서 미안함과 고마움이 교차한다"고 말했다.

조 회장은 임직원들의 헌신과 희생이 헛되지 않게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모든 사업장을 함께 지키면서 이번 위기를 극복하고 대한항공 정상화를 추진하겠다"며 "코로나19 종식 후 다시 날아오를 회사의 모습을 기대하며 우리 모두 조금 더 힘을 모아 나가자"고 직원들을 독려했다.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1.87상승 30.6918:03 06/05
  • 코스닥 : 749.31상승 6.9418:03 06/05
  • 원달러 : 1207.10하락 11.618:03 06/05
  • 두바이유 : 42.30상승 2.3118:03 06/05
  • 금 : 38.82하락 1.0518:03 06/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