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리그 오늘 훈련 재시작… 리그 재개 '6월12일?'

 
 
기사공유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가 19일(현지시간)부터 구단별 훈련을 재개한다. /사진=로이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가 재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구단 관계자들과의 협의 하에 19일(이하 현지시간)부터 구단별 훈련을 다시 시작하기로 결정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지난 1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리그 주주들은 오늘 투표에서 만장일치로 소규모 훈련을 재개하기로 결정했다. 훈련은 19일 낮부터 시작한다"라며 "이는 안전하게 프리미어리그를 재개하기 위한 첫 발걸음이다"라고 밝혔다.

프리미어리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지난 3월 중순 이후 일정이 연기됐다. 리그 사무국과 구단들은 지난달부터 '재시작 프로젝트'(Project Restart)라는 이름 하에 리그 일정을 다시 시작할 준비를 이어왔다.
프리미어리그 아스날 구단 선수들이 리그 중단 전인 지난 2월 팀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영국 'BBC'에 따르면 훈련은 소규모 그룹으로 나눠진 채 진행하며 한 그룹 당 인원은 5명을 넘길 수 없다. 훈련은 선수당 최대 75분까지만 진행할 수 있으며 훈련 중에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히 이행해야 한다.

또 훈련장에 있는 모든 시설은 훈련 과정이 끝난 뒤 소독 절차를 밟으며 선수단과 코칭스태프는 2주마다 설문과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는다.

'재시작 프로젝트'는 6월12일 프리미어리그 재개를 목표로 두고있다. 리차드 마스터스 프리미어리그 최고경영자(CEO)는 이에 대해 "구단별 훈련을 시작하면 조만간 추가적인 대화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6월12일은 준비단계에서 나온 날짜였지 확고한 약속이 아니었다. 우리는 유연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상황에 따라 재개 시점을 옮길 수 있음을 암시했다.

첫 단계인 훈련 복귀 수순을 밟으며 프리미어리그 재개 가능성은 높아졌다. 유럽축구연맹(UEFA)은 앞서 오는 25일까지 리그별 재개 여부를 밝혀달라는 뜻을 각 회원국에 전달한 바 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2.80하락 0.3418:03 07/03
  • 금 : 42.68하락 0.17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