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샴, 가방 컬렉션 '로조' 브라운 컬러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롱샴(LONGCHAMP)이 가방 컬렉션 '로조(Roseau)'를 2020 F/W 시즌 새로운 컬러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image
©롱샴

롱샴의 아이코닉 백으로 자리잡은 '로조(Roseau)'는 1990년대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사랑 받아온 로조(Roseau)의 상징적인 디자인을 한층 모던하게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더플 코트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된 대나무 형태의 잠금 장식은 로조 백만의 독창적인 스타일로서, 롱샴이 지닌 유니크한 매력을 더해주고 있다.


이번 F/W 시즌 공개된 로조백은 기존 라인에서 볼 수 없었던 은은하고 내추럴한 브라운 컬러로 출시됐다. 가벼운 무게감에 넉넉한 수납 공간으로 데일리 백으로 손색이 없으며, 어떤 룩과 매치해도 잘 어울린다고 한다. 이전 라인과 마찬가지로 앙증 맞은 사이즈의 미니백, 탈부착 가능한 스트랩을 더한 토트백, 실용적인 숄더백 3가지 버전으로 전개된다.


한편 새로운 컬러의 로조백은 전국 롱샴 매장과 신세계 닷컴 온라인 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