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해군기지서 괴한 총격… FBI '테러' 규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텍사스주의 코퍼스 크리스티 해군 항공기지에서 경찰 당국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사진=로이터
미국 텍사스주의 코퍼스 크리스티 해군 항공기지에서 경찰 당국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사진=로이터

미국 텍사스주의 해군 항공기지에서 장병들이 무장 괴한에게 총격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해당 용의자는 피살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현지시간) AP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15분 텍사스주 코퍼스 크리스티의 해군 항공기지 내 빌딩8 인근에 무장 괴한이 나타났다.

기지는 즉각 봉쇄됐으며 부대 측은 주둔 중인 모든 요원에게 대피령을 내렸다. 부대원들은 메뉴얼에 따라 정해진 대피소로 숨었다.

총격범은 차량을 타고 기지 정문을 빠른 속도로 질주해 통과하려 했지만 그 전에 보안요원들이 장벽을 설치하고 총격을 멈추게 했다. 그러자 용의자는 차에서 내려 사격을 시작했고 한 해군 보초병이 부상을 입었다.

용의자는 다른 보안병들과의 총격전에서 목숨을 잃었다고 매체는 전했다.

미 연방수사국(FBI) 특수요원 리 그리브스는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총격전을 "테러 관련 사건"으로 규정하고 아직 그 지역에서 잡히지 않고 있는 제2의 공범이 있는지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다만 테러로 규정한 구체적인 이유나 총격범의 범행 동기 등은 따로 설명하지 않았다.

현재 수사는 휴스턴 시의 FBI지국에서 주도하고 있으며 수사관들이나 해군 측 역시 총격범의 신상 정보나 범행 동기에 대해서는 말하지 않고 있다. 법무부는 윌리엄 바 장관이 이번 총격사건에 대한 보고를 들었다고만 말했다.

해군기지의 시설들은 21일 오전 5시간 동안 봉쇄되었다가 정오가 지나서 곧 해제되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33하락 47.1609:30 03/05
  • 코스닥 : 911.36하락 14.8409:30 03/05
  • 원달러 : 1131.70상승 6.609:30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09:30 03/05
  • 금 : 63.11상승 1.6709:30 03/05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정세균'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