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우리은행과 혁신성장기업 금융지원 협약

 
 
기사공유
기술보증기금은 22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우리은행과 포스트 코로나 대응 혁신성장기업 발굴 및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두 기관은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해 기관 간 보유 역량을 활용해 투·융자 부문 공동 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혁신성장기업의 빠른 회복과 성장을 지원하는 데 협력한다.

지원 대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혁신성장기업을 비롯해 바이오 기업, 비대면·온라인 서비스 기업 등이다.

기보와 우리은행은 성장 가능성 높은 혁신기업을 공동으로 발굴하고 투자 정보를 공유해 보증 및 후속 투자를 지원한다.

기보가 추천한 혁신성장기업에 대해 우리은행이 투자 및 여신을 지원하고 우리은행이 투자한 혁신성장기업에 대해 기보가 투자연계 보증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백경호 기보 이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디지털 경제 대전환이라는 정부 정책에 맞춰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5.08상승 35.4818:01 06/01
  • 코스닥 : 735.72상승 22.0418:01 06/01
  • 원달러 : 1225.00하락 13.518:01 06/01
  • 두바이유 : 38.32상승 0.4818:01 06/01
  • 금 : 37.97상승 3.1118:01 06/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