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체, 전기차, 바이오헬스' 수출, 코로나19에도 웃었다

 
 
기사공유
코로나19 사태에도 신성장품목 수출이 상승세를 보였다. 자료는 신성장품목 대분류별 수출금액 /자료=한국무역협회
코로나19로 해외시장이 꽁꽁 얼어붙은 가운데 차세대 반도체, 바이오헬스 등 8대 신산업 품목의 수출은 훈풍이 불었다.

22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이 발표한 ‘신성장품목 수출동향과 시사점’에 따르면 8대 신산업의 올해 1분기 수출액은 210억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7% 성장했다. 8대 신산업에는 전기자동차, 로봇, 바이오헬스, 항공·드론, 에너지 신산업, 첨단 신소재, 차세대 디스플레이, 차세대 반도체 등이 포함된다.

수출규모가 큰 차세대 반도체와 전염병 특수를 누린 바이오헬스의 수출이 각각 22.9%와 26.3%, 전기자동차(25.1%)도 증가세였다. 올 1분기 전체 수출은 1.4% 감소했다.
최근 5분기 수출액 비교자료 /자료=한국무역협회

무역특화지수도 신산업은 2015년 0.11에서 2019년 0.21로 상승했다. 코로나19 사태를 겪은 1분기에는 바이오헬스, 첨단 신소재 등의 지수가 전년 동기 대비 0.06, 0.02 상승하며 경쟁력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무역특화지수는 특정 상품의 세계시장에서의 비교우위를 판단하는 지표다.

정부가 2016년 선정한 5대 유망 소비재, 지난해 선정한 유망산업도 1분기에 플라스틱제품(3.9% 증가), 화장품(3.9% 증가), 농수산식품(3% 증가)을 중심으로 선전했다.

보고서에서는 "정부가 2006년 선정한 반도체, 기계, 석유제품, 자동차 등 13대 수출 주력제품은 수년간 수출이 감소세를 보이며 1분기에는 전년 동기 대비 3.7% 감소했다”면서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에 대비해 새로운 유망품목 발굴 및 육성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8.61상승 0.0709:41 05/29
  • 코스닥 : 712.99상승 4.2409:41 05/29
  • 원달러 : 1239.60보합 009:41 05/29
  • 두바이유 : 35.29상승 0.5509:41 05/29
  • 금 : 33.17하락 1.3109:41 05/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