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여자친구랑 둘째?"… 김수미 발언 '헉'

 
 
기사공유
방송인 김구라가 여자친구 언급에 민망함을 드러냈다. /사진=장동규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여자친구 언급에 민망함을 드러냈다. 지난 20일 밤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김수미, 신현준, 방송인 김태진, 아이콘 송윤형이 출연했다. 스페셜 MC는 장민호가 맡았다.

이날 신현준은 김구라를 향해 "오늘 (김)구라 씨 조명 받는 걸 보니 관상이 되게 좋다. 해태상이다. 재벌 얼굴이다"라고 말했고 김수미는 "몇 년 전에 봤을 때 피부는 윤기가 없고 거칠었다. 지금은 윤기가 흐른다. 더 젊어지지는 않았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 김수미는 "여유로워졌다. 여자가 있어서다. 사람은 일단 동반자가 생기고 안정적이면 눈빛이 달라진다. 거기서 자유가 들어가면 또 깨진다. 두 번은 싫지 않냐. 안정돼 보여서 굉장히 편안해 보인다"라더니 "잘해주나 봐"라고 김구라의 여자친구를 의식한 발언을 해 김구라를 쑥스럽게 했다.

이후 신현준은 자신의 첫 아이 출산 때 김수미가 조리원으로 큰 꽃바구니를 보내줬다는 일화를 공개했고 이를 듣던 김수미는 김구라에게 "다시는 이런 질문 안 할게. 동현이(그리) 동생 낳을 수 있으면 조리원에 이만한 꽃을 보내겠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3.61상승 23.6414:27 08/05
  • 코스닥 : 844.35상승 914:27 08/05
  • 원달러 : 1189.50하락 4.614:27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4:27 08/05
  • 금 : 42.97상승 0.4914:27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