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성 눈물, "싱글대디 고충은…"

 
 
기사공유
이태성의 아들 한승이 아빠를 향한 특별한 이벤트로 안방극장에 뭉클한 감동을 선사한다. /사진=미우새 제공

이태성의 아들 한승이 아빠를 향한 특별한 이벤트로 안방극장에 뭉클한 감동을 선사한다.

최근 진행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녹화에서 이태성의 36번째 생일을 맞아 아들 한승은 007첩보 작전을 방불케 하는 서프라이즈 파티를 준비했다. 한승은 아빠 태성을 위해 직접 피아노 연주를 하는가 하면 손수 차린 생일상까지 준비해 태성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태성의 취향을 저격하는 생일 선물까지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하지만 이를 지켜 본 스튜디오에서는 "저건 한승이가 좋아하는 거 아니에요?"라며 웃었다.

웃음이 떠나지 않던 녹화장이 순식간에 눈물바다로 변하기도 했다. 이태성이 아들 한승이 쓴 손 편지를 읽고 눈물을 터뜨린 것. 부자(父子)가 부둥켜안고 우는 모습에 급기야 지켜보던 태성의 어머니마저 "아들이 우는 모습은 처음 봐요" 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뿐만 아니라 이태성은 그동안 누구에게도 털어놓지 않았던 싱글대디의 고충을 고백해 뭉클하게 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06.63하락 21.9110:16 05/29
  • 코스닥 : 700.84하락 7.9110:16 05/29
  • 원달러 : 1239.90상승 0.310:16 05/29
  • 두바이유 : 35.29상승 0.5510:16 05/29
  • 금 : 33.17하락 1.3110:16 05/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