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시간 경찰조사' 마친 오거돈 "심려 끼쳐드려 죄송"(종합)

 
 
기사공유
22일 강제추행혐의 등으로 경찰수사를 받은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15시간 정도의 조사 뒤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사진=뉴스1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경찰조사를 마쳤다. 22일 강제추행혐의 등으로 경찰수사를 받은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15시간 정도의 조사 뒤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밤 10시쯤 부산경찰청 1층 후문 출구에 대기 중인 50여 명의 취재진 앞에 오 전 시장이 모습을 드러냈다.

앞서 이날 오전 7시 35분 부산경찰청에 출두한 지 15시간 만이다. 사퇴기자회견 뒤 잠적 29일 만에 공식적으로 모습을 드러낸 것이다.

오 전 시장은 혐의를 인정하냐고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국민 여러분들에게 그만큼 심려를 끼쳐드려서 정말 죄송하게 생각합니다.특히 피해자분에게도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경찰 조사에 충실히 임하고 있습니다"라고 대답만 하고 빠져나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5.08상승 35.4823:59 06/01
  • 코스닥 : 735.72상승 22.0423:59 06/01
  • 원달러 : 1225.00하락 13.523:59 06/01
  • 두바이유 : 38.32상승 0.4823:59 06/01
  • 금 : 37.97상승 3.1123:59 06/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