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영향으로 여행 위시리스트 가운데 국내 숙소 비율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킹닷컴이 코로나19이후 달라진 여행 위시리스트를 공개했다.
©부킹닷컴
부킹닷컴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에도 사람들은 여전히 여행을 꿈꾸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킹닷컴은 국경폐쇄와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이유로 여행에 목마른 고객들이 3월 초부터 두 달간 '위시리스트'에 저장한 10만 곳이 넘는 여행지에 분포된 수백만개의 숙소 정보를 분석하여, 다시 여행이 가능한 시기만을 기다리는 이들이 꼽은 인기 여행지 및 숙소 유형을 발표했다.

인도네시아 발리, 스페인 안달루시아, 영국 런던, 미국 플로리다, 프랑스 파리 등의 도시들이 여전히 전 세계인들의 여행 욕구를 불러일으키는 인기 여행지로 꼽힌 가운데, 불확실성으로 가득한 현재의 코로나19 시기에 전 세계 유저들의 위시리스트 숙소 중 절반 이상(51%)을 각국의 국내 숙소들이 차지했다. 이는 위시리스트에 저장된 숙소 중 약 3분의 1(33%)정도만이 국내 숙소였던 전년 동기 대비 눈에 띄는 증가세다.

3∙4월 동안 부킹닷컴 한국 유저들의 국내 여행지 위시리스트에는 서울, 서귀포, 제주, 부산, 강릉 등이 상위 5위권에 들었으며, 속초, 인천, 여수, 전주 그리고 경주가 그 뒤를 이었다. 특히, 상위권 10개 도시 중 약 70%가 바다를 품은 도시들이 차지하며, 코로나 19 이후 뻥 뚫린 자연 경관을 즐길 수 있는 바다 지역이 인기 여행지로 각광받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야외활동을 자제해왔던 유저들의 훌쩍 떠나고자 하는 여행 욕구가 반영된 결과라고 볼 수 있다.

상위권 5개 도시 중 서울을 제외한 나머지 지역을 다녀온 한국인 여행객들은 바다, 해변산책 등 자연 경관을 매력 요소로 꼽은 반면, 타 지역 대비 도시적인 이미지가 강한 서울과 부산에서는 미식경험이 여행객들의 마음을 끈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국가별 위시리스트 순위를 보면 한국이 1위에 오른 가운데, 인도네시아, 태국, 일본 등 물리적, 심리적 거리감이 상대적으로 좁게 느껴지는 아시아권 국가들이 상위 5위권을 차지했으며, 미국, 베트남, 스페인,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이 그 뒤를 이었다.

이외에도, 한국인 유저들의 위시리스트에 가장 많이 오른 숙소유형으로는 글로벌 평균인 40%를 훨씬 웃도는 56%를 차지한 호텔로, 이는 한국 내 호캉스 트렌드를 실감케 했다.

임진형 부킹닷컴 동북아시아 총괄대표는 "안전이 최우선시되는 전례없는 어려운 시기를 헤쳐나가고 있는 가운데, 이번 분석을 통해 전세계 여행객들이 꿈꾸고 있는 다양한 여행지 및 숙소 유형을 알아볼 수 있게 되어 매우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우리는 전세계인들이 부킹닷컴의 위시리스트를 통해 다시 여행할 수 있는 그 날을 상상하며 긍정의 힘을 얻을 수 있길 바라고, 고객들이 그들의 여행 로망을 보다 쉽게 현실로 이룰 수 있도록 언제나와 같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3 09/25
  • 금 : 41.98상승 0.7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