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코로나19 신규 확진 2명 늘어… 총 8명

 
 
기사공유
EPL 구성원 가운데 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추가됐다. /사진=로이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인원이 2명 늘었다.

EPL 사무국은 24일(한국시간) 리그 소속 선수와 스태프 996명을 대상으로 지난 19일과 21~22일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한 결과 2명이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신규 환자의 소속팀이나 신상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서로 소속팀이 다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7일 간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이번 추가확진으로 EPL 구성원 가운데 확진자 수는 총 8명으로 늘었다. 다만 사무국 측은 경기 재개를 그대로 강행할 전망이다.

EPL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지난 3월 13일 이후 경기를 중단한 상태이지만 다음 달 12일 재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남은 경기 수는 총 92개다.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2.80하락 0.3418:03 07/03
  • 금 : 42.68하락 0.17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