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서준원 호투에 키움 2-0 제압… 위닝시리즈 챙겼다

 
 
기사공유
롯데 자이언츠 서준원 /사진=뉴시스 류형근 기자
한국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서준원의 호투에 힘입어 키움을 제압하고 위닝시리즈까지 챙기는 데 성공했다.

롯데는 24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롯데 선발로 마운드에 오른 서준원은 최고의 피칭을 선보였다. 6⅔이닝 3피안타 1볼넷 4탈삼진의 호투다.

키움의 투수 최원태(23)도 6이닝 동안 70개의 공을 던지며 5피안타 1실점으로 호투했으나 타선의 덕을 보지 못했다.

롯데는 3회와 8회에서 각각 1점을 챙기며 점수차를 2-0으로 벌렸다. 키움은 9회 2사 만루 상황을 만들어 냈으나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진 못했다.

이날 경기로 롯데는 강팀 키움을 상대로 2승1패를 기록해 위닝 시리즈를 챙겼다.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2.80하락 0.3418:03 07/03
  • 금 : 42.68하락 0.17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