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 아내, 3차례 음주운전 언급… "결혼 취소해야 했다"

 
 
기사공유
가수 리쌍 출신 길의 아내가 길의 음주운전으로 결혼식을 취소해야 했던 사연을 전했다. /사진=채널A '아빠본색' 방송화면 캡처

가수 리쌍 출신 길의 아내가 길의 음주운전으로 결혼식을 취소해야 했던 사연을 전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빠본색'에서는 길과 그의 아내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을 통해 길의 아내는 "오빠가 사람이 밝고 그랬다. 근데 점점 피폐해지는 게 느껴지더라"라며 "힘들어하고 혼자 울기도 하고 저한테 많이 미안해 했다"고 밝혔다.

길 아내는 또 길의 음주운전으로 준비 중이었던 결혼식도 취소해야 했다며 "서운한 마음도 있고 걱정도 너무 많았다. 어떻게 할 수가 없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길은 지난 2004년 음주운전 혐의로 약식기소돼 벌금형을 받았고 2014년에는 면허가 취소됐다. 이 여파로 길은 ‘무한도전’에서 하차한 후 8개월 자숙시간을 가졌다.

하지만 또다시 2017년에 음주단속에 적발돼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80시간의 사회봉사 명령을 선고받고 모든 활동을 중단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