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이준영 노출신 "많이 후회해" 어땠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준영이 첫 등장 파격노출신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SBS 제공

이준영이 첫 등장 파격노출신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SBS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는 SBS 드라마 '굿캐스팅'의 이준영이 출연했다.

이날 이준영은 "드라마 첫 등장장면이 파격노출신이었다. 왜냐하면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더 리얼하게 나와서 너무 쑥스러웠다"라고 말했다.

이어 "반바지를 입고 찍었음에도 불구하고 아무것도 안 입은 것처럼 나오더라. 그래서 깜짝 놀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이준영은 "몸을 급하게 만들었다. 원래는 전부 노출이 아니었다. 상반신만 노출하는 거였는데 감독님이 제안을 해주셔서 급하게 대기 시간에 펌핑하고 촬영한 거다. 지금 너무 후회한다"며 멋쩍은 미소를 보였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3 09/25
  • 금 : 41.98상승 0.7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