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물류센터 확진자 총 36명… 3600여명 전직원 검사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쿠팡 물류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7일 오전 9시 기준 36명으로 늘어났다. 사진은 지난 26일 부천 종합운동장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는 쿠팡 물류센터 직원. /사진=뉴스1

쿠팡 물류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7일 오전 9시 기준 36명으로 늘어났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은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오늘 아침 9시까지 3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고 이후에도 계속 확진자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이태원 클럽으로 시작된 지역사회 확산은 인천 학원강사(인천 102번째 확진자), 코인노래방, 부천 돌잔치 등을 거쳐 쿠팡 물류센터로 번지고 있다.

쿠팡 물류센터에서 확진자가 계속해서 나오자 방역당국은 지난 26일 부천종합운동장에 임시 선별진료소를 설치했다. 해당 물류센터 3600여명 전 직원이 검사를 받고 있다.

이에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0명으로 집계되며 지난달 8일 신규 확진자 수 53명 이후 49일만에 최대치를 기록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2.70하락 60.5418:03 09/24
  • 코스닥 : 806.95하락 36.518:03 09/24
  • 원달러 : 1172.70상승 8.318:03 09/24
  • 두바이유 : 42.26상승 0.0718:03 09/24
  • 금 : 41.38상승 0.2418:03 09/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