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K-백신 다국가 임상될까… 제넥신, 아세안 최대 제약사와 맞손

 
 
기사공유
제넥신이 인도네시아 제약사 칼베(Kalbe)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용 DNA 백신인 GX-19를 공동개발하기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고 27일 밝혔다.사진은 코로나바이러스 모식도./사진=지멘스
제넥신이 인도네시아 제약사 칼베(Kalbe)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용 DNA 백신인 GX-19를 공동개발하기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고 27일 밝혔다.

두 회사는 GX-19 의 임상개발을 위한 협력을 추진한다.

GX-19는 제넥신과 바이넥스, 국제백신연구소(IVI), 제넨바이오, 카이스트, 포스텍 등이 참여한 컨소시엄이 함께 개발 중인 DNA 백신이다. 최근 영장류(원숭이)에서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중화항체 생성을 검증했다. 현재 6월 첫 대상자 투여를 목표로 국내 임상시험을 준비 중이다.

제넥신 관계자는 "칼베와의 협력으로 아세안지역 임상시험 확장 등 GX-19의 다국가 공동임상 개발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칼베는 1966년 설립된 아세안 최대 규모의 제약사로 다양한 의료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3.76하락 18.1218:01 07/16
  • 코스닥 : 775.07하락 6.2218:01 07/16
  • 원달러 : 1205.60상승 5.118:01 07/16
  • 두바이유 : 43.79상승 0.8918:01 07/16
  • 금 : 44.18상승 1.418:01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