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몰던 곽정은 '쾅'… "과로가 무섭습니다"

 
 
기사공유
작가 겸 방송인 곽정은이 과로 때문에 차량 사고가 났다. /사진=곽정은 인스타그램

작가 겸 방송인 곽정은이 과로 때문에 차량 사고가 났다. 곽정은은 지난 25일 자신의 SNS에 “여러분 과로가 이렇게 무섭습니다. 이런 일 처음이야. 혼자 쿵. 베스트 드라이버인데 내 돈”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곽정은이 차량 트렁크 쪽이 접촉 사고로 흠집이 나 있는 걸 찍고 있는 모습이다.

그의 글로 미루어 짐작건대 혼자 자동차를 몰던 중 물체에 살짝 부딪힌 것으로 보인다. 또한 곽정은이 사진을 통해 공개한 사고 차량의 종류는 벤츠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어 곽정은은 26일 또 다시 자신의 SNS를 통해 "차 수리 보내고 동네산책 뚜벅뚜벅"이라는 글을 올리며 차량 접촉사고가 큰 사고가 아니었음을 알림과 동시에 무탈한 근황을 전해 팬들을 안심시켰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