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열 다이어트 비결? "10분 만에 밥, OO만 했다"

 
 
기사공유
배우 김무열이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배우 김무열이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감독 손원평)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김무열이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27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감독 손원평) 언론배급시사회에는 감독 손원평을 비롯해 배우 송지효, 김무열이 참석했다.

영화‘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 ‘유진’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 ‘서진’이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김무열은 25년 간 사라졌던 돌아온 동생의 정체를 끊임없이 의심하는 오빠 ‘서진’ 역을 연기한다. 극 중에서 김무열은 혼란스러움과 동시에 의심되는 동생에 대해 끊임없이 파헤치는 등 집요한 연기를 펼치는 동시에 자신에게 닥친 위험에 벗어나기 위해 고난도 액션을 펼치며 눈길을 끈다.

김무열은 “정신증에 걸린 역할이었기 때문에 다이어트가 필요했다. 이에 스태프 분들이 세트 촬영지에 농구 골대를 세워주셨다. 그래서 학창시절처럼 10분 만에 밥 먹고 동료 스태프, 배우들과 농구를 즐겼다. 다이어트가 아주 잘 됐다”라고 말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4.17하락 23.7615:30 07/07
  • 코스닥 : 759.16하락 0.7415:30 07/07
  • 원달러 : 1195.70하락 0.115:30 07/07
  • 두바이유 : 43.10상승 0.315:30 07/07
  • 금 : 43.66상승 0.9815:30 07/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