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선생, "코로나19 장기화에 비대면 학습 브랜드 성장세 두드러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이후 많이 거론되는 키워드 가운데 하나가 바로 '비대면'이다.
©윤선생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비대면의 강세가 두드러지는 가운데 영어교육 전문기업 윤선생이 실제 윤선생베이직, 윤선생 초통영 등 자사 비대면 학습 서비스의 수요가 크게 늘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르면 비대면 화상관리 수업 브랜드 윤선생베이직은 지난 2~4월 신규 회원 가입 수를 분석한 결과, 전년동기 대비 49.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윤선생 측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아이가 집에 머무는 시간이 계속 늘어나면서, '홈스쿨링'과 '집콕 육아'를 돕는 비대면, 비접촉 학습 서비스에 대한 학부모의 관심이 높아진 영향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추세는 초등 저학년 대상의 엄마표 영어학습 브랜드에서도 엿보였다. 윤선생의 예비초등∙초등 저학년 학습자를 위한 기초 초등영어 학습상품 '윤선생 초통영'의 경우, 전용 학습 앱 활성 기기 수가 1만2천256건으로 전년 동기(2~4월) 대비 48.6% 늘어났다.

또한 윤선생의 영유아 놀이형 영어교육 브랜드 '윤선생 스마트랜드'는 2020년 1월말부터 시작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유치원 및 어린이집 등원 일정이 수 차례 연기되면서 집콕 육아 기간이 늘어남에 따라, 지난 4월에는 전월 대비 약 3.2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윤선생 관계자는 "교육 업계 특성상 신규 회원 가입 수가 1월부터 새 학년 시작되는 3월까지 증가하다 4월부터 점차 감소하는 것이 일반적 추세"라며 "하지만 올해의 경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여러 차례 등교 개학이 연기됨에 따라 4월 이후에도 비대면 학습 서비스를 중심으로 신규 가입 회원 수가 급등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67.15하락 59.5218:03 10/30
  • 코스닥 : 792.65하락 21.2818:03 10/30
  • 원달러 : 1135.10상승 3.718:03 10/30
  • 두바이유 : 37.94하락 0.3218:03 10/30
  • 금 : 37.18하락 1.0818:03 10/3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