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싱가포르에 코로나19 치료 목적 '항생제' 공급

 
 
기사공유
일동제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싱가포르에 감염증치료제 아지탑스 주사를 공급했다고 28일 밝혔다./사진=일동제약
일동제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 목적으로 싱가포르에 감염증치료제(항생제) 아지탑스 주사를 공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아지탑스 주사는 지역사회획득성 폐렴·골반감염증 등에 사용하는 아지트로마이신 성분의 마크로라이드계 항생제다.

일동제약은 싱가포르 정부가 주관하는 의약품 긴급 입찰에 참여해 해당 품목을 수주했으며 현재 항공수송 등 현지 공급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싱가포르는 지난 1월 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첫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지금까지 누적 확진자 수는 3만명을 넘어섰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아지트로마이신 제제를 비롯한 감염증 치료제 문의가 늘고 있다”며 “국내외 의약품 수요에 적극적인 자세로 협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