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부천 쿠팡물류센터 집합금지, 안타깝지만 불가피"(상보)

 
 
기사공유
수도권 집단감염 온상으로 떠오른 경기 부천시 쿠팡물류센터. /사진=뉴스1
경기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의 온상으로 떠오른 부천시 소재 쿠팡물류센터에 행정명령을 내렸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8일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가진 긴급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사실상의 영업금지 처분이다.

이 지사는 "부천 물류센터에서 어제까지 64명이 집단감염된 것으로 확인됐고 전수조사 결과에 따라 앞으로 확진자 수가 대폭 늘어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라고 전했다.

만약 물류센터 측이 이를 위반하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80조 제7호에 따라 300만원 이하의 벌금 등 처벌을 받을 수 있다.

이 지사는 “이번 행정명령으로 기업활동에 제약이 생기게 된 점은 안타깝지만 현재 상황이 매우 시급하고 엄중하기에 불가피한 결정이라는 점을 양해해 달라”고 당부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