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1020억 규모 신반포21차 재건축 수주(상보)

 
 
기사공유
포스코건설이 제안한 신반포21차 재건축 조감도.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서울 서초구 신반포21차 아파트 재건축 수주전에서 GS건설을 누르고 시공권을 거머쥐었다.

28일 신반포21차 재건축조합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부터 서울 서초구 잠원주민센터에서 열린 재건축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포스코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포스코건설은 이날 진행된 조합 투표에서 유효 투표수 108표 중 63표를 얻었다.

포스코건설은 조합원 금융 부담이 전혀 없는 후분양을 내세워 조합원 표심을 얻어낸 것으로 풀이된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6.06상승 35.8118:01 07/13
  • 코스닥 : 781.19상승 8.3818:01 07/13
  • 원달러 : 1200.90하락 3.618:01 07/13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1 07/13
  • 금 : 43.63상승 0.2918:01 07/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