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트럼프, 중국 관련 기자회견 예고… 다우 0.58% 하락 마감

 
 
기사공유
뉴욕증권거래소/사진=AFP,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 관련 기자회견을 한다는 소식에 미국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가 상승폭을 반납하고 하락 마감했다.

28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47.63포인트(0.58%) 하락한 25400.64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1% 가까이 올랐지만 장 마감 30분을 앞두고 급락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6.4포인트(0.21%) 내린 3029.73에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 지수는 43.37포인트(0.46%) 떨어진 9368.99에 장을 마감했다.

기술주와 은행주 모두 하락했다. 트위터와 씨티그룹, 뱅크오브아메리카는 4% 넘게 급락했고 아마존은 0.4%, 알파벳은 0.1% 떨어졌다. 페이스북과 넷플릭스도 1% 이상 하락했다.

트럼프 미 대통령이 29일 중국의 홍콩 국가 보안법안 통과와 관련한 기자회견을 한다는 보도에 증시를 끌어내렸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주 안에 대우 강력한 대중 제재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래리 커들로 미국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은 미 CNBC 방송과 인터뷰에서 "중국이 큰 실수를 저질렀다. 책임을 지게 될 것"이라면서 "중국이 홍콩의 자유를 박탈했고 필요하면 홍콩은 중국과 같은 방식으로 대우받아야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앞서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는 그동안 홍콩에 적용했던 일국양제의 원칙을 사실상 포기하는 홍콩 보안법을 통과시켰다.

이날 미 노동부가 공개한 지난주(5월 17~23일) 신규 실업수당청구는 212만건을 기록했다. 시장 예상치인 205만명보다 많은 수치이지만, 신규 신청자가 감소하는 추세는 이어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미국에서 일자리를 잃은 사람은 약 4100만명에 달한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6.06상승 35.8118:01 07/13
  • 코스닥 : 781.19상승 8.3818:01 07/13
  • 원달러 : 1200.90하락 3.618:01 07/13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1 07/13
  • 금 : 43.63상승 0.2918:01 07/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