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모가 '성매매 알선 혐의' 고발한 女→'이용대 전처' 변수미

 
 
기사공유
스트리머 한미모(본명 유아리)가 전 국가대표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의 전처이자 배우 변수미씨(예명 한수현)를 성매매 알선 혐의로 고발했다. /사진=한미모, 변수미 인스타그램
스트리머 한미모(본명 유아리)가 전 국가대표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의 전처이자 배우 변수미씨(예명 한수현)를 성매매 알선 혐의로 고발했다.

29일 BJ 한미모의 법률대리인이자 법무법인 해율 임지석 변호사에 따르면 한미모는 자신이 피해자라는 것을 전하며 “논란이 될 만한 이슈와 결부돼 있다 보니까 자극적인 내용들이 주로 보도됐지만 피해자라는 것은 변함없다”고 밝혔다.

또 한미모가 필리핀 마닐라에 간 것에 대해 초대 당시 성적인 이야기는 전혀 없었다며 “변씨에게 속아 단순히 그를 보기 위해 간 것 뿐”이라고 언급했다.

한미모는 친분이 있던 변씨에게 엔터테인먼트 대표 A씨를 소개받았고 이후 A씨로부터 성적학대를 받았으며 이 과정에 A씨가 연계됐다고 주장했다.

특히 필리핀 마닐라에서 변씨의 지배 아래 도박 행위를 도왔고 변씨가 본인 이름으로 VIP 카지노 카드를 만들었다고 폭로했다. 한미모는 감금된 생활로 인해 극단적 선택까지 시도했다고 털어놨다.

임 변호사는 “변씨의 범죄 증거관계가 명확하다”면서 “A씨 혐의에 대해서는 증거를 모으고 있다. 아무래도 이슈가 되는 사건이다보니 100%가 아니면 법적으로 고발하기 어렵다. 현재는 A씨에 대해 고발을 보류중”이라고 설명했다.

한미모 측은 현재 A씨의 혐의를 뒷받침할 증거로 변씨, A씨와 나눈 대화 내용을 검찰에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변씨 측은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1%
  • 79%
  • 코스피 : 2135.37상승 28.6718:03 07/02
  • 코스닥 : 742.55상승 14.9718:03 07/02
  • 원달러 : 1200.00하락 3.418:03 07/02
  • 두바이유 : 42.03상승 0.7618:03 07/02
  • 금 : 42.70상승 0.6318:03 07/0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