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디펜드 언더웨어', 요실금 최대시장 미국 진출

 
 
기사공유

유한킴벌리가 세계 최대 요실금 언더웨어 시장인 미국에 진출한다. 

유한킴벌리는 자사 요실금 대표 제품 ‘디펜드 언더웨어’의 미국 수출을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미국 요실금 언더웨어 시장은 1조5000억원 규모로 국내 시장(500억원대)의 약 30배 수준이다.  

유한킴벌리는 합작투자사인 킴벌리클라크의 판매네트워크를 통해 오는 2021년 초까지 미국에 남성용 제품을 수출할 예정이다. 요실금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개방적인 미국시장 경험은 향후 수출 시장 확대 및 전략 제품 개발 등에 있어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한킴벌리는 충주공장에 요실금 언더웨어 양산 설비를 갖춘 후 국내는 물론 시장이 발달한 해외시장 공략을 위해 꾸준히 공을 들여왔다. 한국에서 선호된 제품력을 바탕으로 그동안 호주를 비롯, 영국, 프랑스, 이스라엘, 일본, 홍콩 등 10개국 이상에 제품을 수출해 600억이상의 누적 매출을 달성했다. 지난해에는 요실금 언더웨어 신설비 투자로 생산능력을 키웠고 올해 혁신제품인 디펜드 라이드핏을 개발하며 수출 기회를 앞당겼다. 

유한킴벌리 관계자는 “우리나라의 요실금 전용 제품은 이미 시장이 성숙한 주요 국가들에 비해서는 후발주자에 속하는 편이지만 제품력은 이미 세계적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며 “지난해 신규 설비투자로 해외 수요에 대한 유연성을 확보한 만큼, 앞으로 더 많은 기회가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