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의생' 김대명, 종영소감서 "곧 만나요"… 시즌2 기대UP

 
 
기사공유
배우 김대명이 '슬기로운 의사생활' 종영 소감을 밝혔다. /사진=뉴스1
배우 김대명이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슬의생) 차기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밝혔다.

김대명은 29일 소속사 프레인TPC를 통해 슬의생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대명은 극 중 볼수록 매력적인 산부인과 의사 캐릭터 양석형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김대명은 소감에서 "양석형이라는 친구를 만나게 해주시고 좋은 작품 안에서 저를 머물게 해주신 이우정 작가님, 제가 연기를 하는 순간순간 제 인생에 가장 행복한 시간을 만들어주신 신원호 감독님, 현장에서 그 누구보다 서로를 배려하고 뜨겁게 사랑했던 모든 스태프 분들과 배우 선후배님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밝혔다.

그는 "촬영 내내 함께해서 행복했던 그리고 앞으로도 함께할 내 친구들 조정석, 전미도, 정경호, 유연석과 친구가 될 수 있어서 더 소중하고 감사한 시간이었다"라고 전했다.

김대명은 "마지막으로 우리 이야기를 함께 둘러앉아 들어주신 모든 분들, 다음 시즌에도 시청자 분들을 위한 의자를 비워두겠다. 함께 앉아서 우리 이야기를 또 함께해달라"라며 "석형이와 제게, 우리에게 마음을 내어주셔서 감사드린다. 곧 만나요"라고 말했다. 시즌2에 대한 기대감을 에둘러 나타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2.80하락 0.3418:03 07/03
  • 금 : 42.68하락 0.17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