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우승컵 '번쩍'… 사흘 뒤엔 리그 질주

 
 
기사공유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소속 황희찬이 코로나19 이후 재개된 리그컵 경기에 선발출전해 도움 1개를 기록했다. 팀은 대승을 거두며 우승컵을 획득했다. /사진=로이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중단됐던 오스트리아컵 결승전이 재개됐다. 잘츠부르크 소속 공격수 황희찬은 선발출전해 도움 1개를 기록하며 팀의 우승을 거들었다.

잘츠부르크는 30일 오전(한국시각) 오스트리아 클라겐푸르트 뵈르터제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스테나우와의 2019-20시즌 오스트리아컵 결승전에서 5골을 몰아치며 우승을 차지했다.

초반부터 잘츠부르크가 기세를 잡았다. 전반 19분만에 소보슬라이의 선제골이 터졌다. 2분 뒤에는 상대 자책골이 나오면서 승부의 추가 기울었다. 후반에도 골은 계속됐다. 후반 8분 오카포르가 팀의 3번째 득점을 성공시켰다. 후반 20분에는 아시메루가 황희찬의 도움을 받아 골을 기록했다.

이날 황희찬은 선발출전해 후반 23분까지 필드를 누볐다. 황희찬이 교체된 이후에도 잘츠부르크는 공세를 계속했고 후반 34분 팀의 5번째 골을 넣으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날 5-0 완승을 거둔 잘츠부르크는 지난 2018-19시즌에 이어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 통산 7번째 컵대회 트로피다.

지난 3월 코로나19 여파로 시즌이 중단된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는 다음달 2일부터 재개된다. 정규리그에서 선두 경쟁 중인 잘츠부르크는 다음달 3일 라피드 빈과 23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