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복귀 "양세찬 연락 뜸해져"

 
 
기사공유
전소민이 활동 일시 중단 후 얻은 깨달음에 대해 이야기했다. /사진=런닝맨 제공

전소민이 활동 일시 중단 후 얻은 깨달음에 대해 이야기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전소민은 한 달여의 휴식을 마치고 촬영장에 복귀했다.

최근 피로 증상을 겪은 전소민은 4월 2일 소속사를 통해 활동을 일시 중단하겠다고 알렸다. 이후 5월 31일 방송분 녹화에 함께했다. 전소민은 오랜만에 멤버들과의 재회를 앞두고 "너무 어색하다. 나 지금 처음 런닝맨 온 느낌이다"고 긴장감을 드러냈다. 이어 "어떡해. 나 떨려. 왜 떨리지? 지금 심장 두근두근하다"고 덧붙였다.

전소민은 한층 건강해 보이는 얼굴로 등장해 멤버들을 안심시켰다. 얼굴이 좋아졌다는 칭찬에 전소민은 "원래 여자가 아프면 예뻐진다"며 "살 많이 빠졌다"고 말했다. 휴식 후 달라진 마음가짐도 언급했다. 가수 김종국은 "소민이가 약간 삶의 방향을 바꿨다고"라고 물었다. 전소민은 "다시 태어났다"며 "지인들의 소중함도 알고 누가 날 위하고 사랑하는지가 확실히 구분됐다"고 답했다.

또 전소민은 "심지어 이 안에서도 누가 날 위했으며 누가 몇 번 전화했고 누가 몇 번 문자 메시지를 남겼는지 체크했다"고 밝혔다.

이어 "초반에 누가 바짝 했다가 후반에 누가 느슨해졌는지. 굳이 이야기는 안 하겠는데 괜찮다 싶으니까 누가 연락이 뜸하더라고"라며 양세찬을 뚫어지게 바라봐 웃음을 자아냈다.

전소민은 송지효가 전화, 문자를 자주 했다고 말하며 "내가 한 달 휴식한다고 기사가 났다. 그 이후 지효 언니랑 통화를 했는데 '소민아 왜 안 와. 언제 와'라고 하더라. 언니가 정말 인터넷을 안 하는구나 생각했다"고 말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3.14상승 1.1118:03 07/03
  • 금 : 42.85상승 0.15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