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손보 1일 공식 출범… '新생활보험 플랫폼' 만든다

 
 
기사공유
하나손해보험은 1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본사에서 공식 출범식을 갖고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로서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다./사진=하나금융
하나손해보험은 1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본사에서 공식 출범식을 갖고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로서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하나손보는 하나금융그룹 내 최초의 손보사이자 하나금융지주의 14번째 자회사다. 

하나금융지주는 지난 2월 14일 더케이손해보험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4월 2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자회사 편입 승인을 취득하는 등 하나손보의 공식 출범을 준비해왔다.

이날 출범식에는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과 함영주 하나금융 부회장, 지성규 하나은행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등 관계사 사장단과 조경제 교직원공제회 이사, 정동섭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사무총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사장은 신생활보험 플랫폼이라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을 선포했다.

하나손보는 기존 더케이손보의 보험업에 대한 깊은 이해 및 노하우에 하나금융의 디지털 생태계 기반 금융자산관리 노하우 및 관계사 협업 시너지를 더한 디지털 기반 종합 손보사를 지향한다.

특히 언택트 시대가 도래하는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기존 자동차 보험 등 전문 분야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신속하고 편리한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 모빌리티와의 다양한 제휴를 더해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선사하는 신생활보험 플랫폼도 선보인다. 하나금융 온라인 채널 및 외부 네트워크와의 콜라보로 여행자, 레저, 특화보험 위주의 그룹 플랫폼 활성화 상품도 출시한다.

김 회장은 "그룹의 새로운 일원이 된 하나손보 임직원 모두를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모두의 기쁨, 그 하나를 위하여'라는 그룹 경영철학에 맞춰 기존 교직원 손님들은 물론 더 많은 손님들과 임직원, 주주뿐 아니라 지역사회의 기쁨에도 기여할 수 있는 회사로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그룹에서도 다양한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권 사장은 "새롭고 혁신적인 디지털 기반 신생활보험 플랫폼을 신속히 구축함과 더불어 관계사와의 다양한 시너지를 통해 손해보험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고 제시해 나감으로써 '대한민국 손해보험을 디지털로 손보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