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원희-매니지먼트 구, 재계약 체결… "계약 기간 남았음에도 의리 실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원희가 현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와 인연을 이어간다.
©매니지먼트 구
©매니지먼트 구
매니지먼트 구가 "깊고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배우 고원희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고원희는 현재 계약 기간이 상당히 남아있음에도 불구하고 단단한 믿음을 토대로 일찌감치 회사와 함께하기로 결정, 소중한 인연에 대한 의리를 실천했다.

매니지먼트 구는 "선뜻 손을 내밀며 뜻을 함께 해준 고원희에게 회사와 임직원들 모두가 깊은 고마움을 표하고 있다"고 전하며 "아름다운 동행을 이어가는 만큼, 무궁무진한 매력을 지닌 고원희가 더욱 큰 날개를 펼칠 수 있도록 늘 배우 곁에서 최선의 노력과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고원희는 '최강 배달꾼', '으라차차 와이키키', '퍼퓸', '조선혼담공작소-꽃파당', '유별나! 문셰프' 등으로 장르를 넘나들며 다양한 이미지 변신을 선보였다.

또한 영화 '죄 많은 소녀'를 통해 극한의 감정 연기를 소화하며 주목 받았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