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불법촬영 용의자, 2018년 공채 개그맨 누구?

 
 
기사공유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본사 여자화장실에서 불법촬영 카메라를 설치한 용의자가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이라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파장이 예상된다. /사진=뉴스1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본사 여자화장실에서 불법촬영 카메라를 설치한 용의자가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이라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파장이 예상된다.

2일 '조선일보' 보도에 따르면 KBS 본사 건물 여자화장실에 불법촬영 카메라를 설치했다가 적발되자 전날 경찰에 자수한 용의자는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인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용의자는 2018년 KBS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KBS와의 1년 공채 전속계약이 끝나고 프리랜서 개념으로 활동하며 지난달 KBS '개그콘서트'에도 출연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지난달 29일 서울 여의도 KBS 내 불법촬영 카메라가 있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불법촬영 카메라가 발견된 곳은 개그콘서트 연습실 등이 있는 KBS 연구동의 한 화장실로 최초 112에 신고한 직원은 이곳에서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기기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건물 입구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하던 중 용의자는 전날 영등포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1차 조사를 받았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07.49하락 30.0418:01 08/14
  • 코스닥 : 835.03하락 19.7418:01 08/14
  • 원달러 : 1184.60상승 1.318:01 08/14
  • 두바이유 : 44.80하락 0.1618:01 08/14
  • 금 : 44.18상승 0.5518:0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