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ack lives matter' 아리아나 그란데, 마스크 끼고 시위 동참

 
 
기사공유
세계적인 팝 가수 아리아나 그란데가 미국에서 백인 경찰이 흑인 남성을 과잉진압해 사망에 이르게 한 사건으로 미국 전역에서 일어난 시위에 직접 동참했다. /사진=아리아나 그란데 트위터

세계적인 팝 가수 아리아나 그란데가 미국에서 백인 경찰이 흑인 남성을 과잉진압해 사망에 이르게 한 사건으로 미국 전역에서 일어난 시위에 직접 동참했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2일 자신의 SNS를 통해 '블랙 라이브즈 매터'(Black Lives Matter) 시위에 직접 참여한 사진을 공유했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블랙 라이브즈 매터'라는 문구가 적힌 팻말을 들고 있다. 이밖에 여러 트위터를 통해 그녀가 이번 시위에 참여한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됐다.

아리아나 그란데가 직접 참여한 시위는 지난 달 25일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에서 한 백인 경찰이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를 체포하는 과정에서 무릎으로 목을 눌러 사망에 이르게 하면서 일어났다.

해당 사건이 알려진 후 흑인 사회가 분노해 미국 전역에 시위가 일어났다.

한국 스타들도 '블랙 라이브즈 매터' 운동 지지에 나섰다. 타이거 JK, 박재범, 에릭남, CL, 레드벨벳 멤버 예리, fx 전 멤버 엠버, 다니엘 헤니, 김사무엘, 티파니, 비와이, 헨리, 빅뱅 태양, 행주 등도 SNS를 통해 지지 의사를 표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