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경제활동 재개 기대감… 신한지주 등 은행주 일제히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왼쪽부터) KB금융지주, 신한금융지주, 우리금융지주, 하나금융지주/사진=각사
글로벌 경제 활동 재개 기대감이 커지는 가운데 은행주가 일제히 상승세다.

3일 오전 10시12분 현재 신한지주는 전 거래일 보다 6.56%(2100원) 오른 3만4100원에 거래 중이다. 

이 외에도 우리금융지주(3.61%)와 기업은행(4.89%), BNK금융지주(4.55%), KB금융(4.55%), DGB금융지주(4.1%) 등 시중은행 주가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한국은행의 금리 인하와 국내 기업에 대한 신용공급 정책이 은행 관련주에 긍정적인 영향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백두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코로나19라는 전례 없는 위기에 맞서 정부가 공격적인 대응에 나서면서 이미 금융시스템이 상당 부분 안정됐다”며 “한국은행과 정부, 국책은행이 포괄적으로 참여하는 중소기업, 소상공인, 경기민감업종 대기업 대상 적극적인 신용공급 정책으로 국내 은행 대손율은 관리 가능한 수준 이내로 완만하게 상승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희연 son90@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손희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3.24상승 0.6518:01 09/23
  • 코스닥 : 843.45상승 0.7318:01 09/23
  • 원달러 : 1164.40하락 0.618:01 09/23
  • 두바이유 : 41.72상승 0.2818:01 09/23
  • 금 : 41.14하락 0.4918:01 09/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