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영 쇼핑몰 '화제'… 80억 매출 대박 비결 '이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현영이 의류 사업 매출 비결을 고백했다. /사진=라디오스타 제공

방송인 현영이 의류 사업 매출 비결을 고백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현영은 하반기 8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대박이 난 쇼핑몰 사업 비법을 설명했다.

여성 의류 쇼핑몰을 운영중인 그는 "여자를 위한 홍익고객의 마인드로 고객의 입장에서 가성비는 올리고 가심비는 올리고"라며 "사이즈도 55에서 99까지 한정이 없다. 기획부터 디자인, 모델까지 제가 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영은 '사업 롱런을 위한 복안이 있냐'는 김구라의 질문에 "당연하죠"라며 "저는 제가 투자해서 공동 대표로 하고 있다"고 동문서답을 했다. 알고보니 그는 마음 속으로 품고 있는 계획이란 뜻의 복안을 몰랐다.

입고 나온 원피스를 5만원대에 판매했다며 CEO 모드로 변신해 제품 홍보에 열을 올린 현영은 빙산의 일각이란 표현을 잘못 써 김구라의 지적을 받았다.

현영은 "의류 사업은 재고가 관건"이란 김국진의 말에 "지난해 재고가 남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어 "재고도 재산"이라며 "정말 너무 좋은 가격으로 득볼 수 있는 찬스를 마련하겠다"고 밝혀 CEO다운 모습을 보였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333.24상승 0.6518:01 09/23
  • 코스닥 : 843.45상승 0.7318:01 09/23
  • 원달러 : 1164.40하락 0.618:01 09/23
  • 두바이유 : 41.72상승 0.2818:01 09/23
  • 금 : 41.14하락 0.4918:01 09/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