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목과 쇄골에 타투한 까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정재가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서 무자비한 추격자로 변신했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 분)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극이다. 

image
©CJ엔터테인먼트

극중 이정재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 역할을 맡아 인남 역의 황정민과 펼치는 팽팽한 추격과 대결을 펼친다.


레이 역할을 소화하기 위해 기존에 보여지던 모습이 아닌 참신하고 독특한 캐릭터 외면을 고민했던 이정재는 먼저 목과 쇄골을 덮는 타투에 도전했다. 패션 스타일 역시 이정재가 직접 고민하고 의상팀에 제안했다. 화이트 로브, 플라워 패턴 실크 셔츠, 스키니 레더 팬츠와 화이트 슈즈 등은 그간 액션 영화에서는 쉽게 볼 수 없었던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image
©CJ엔터테인먼트

또한 이정재는 현장 스탭들 사이에서 연습중독자로 통할 만큼 5개월에 가까운 촬영 기간 동안 철저한 자기관리와 대본 리딩, 액션 연습에 몰두했다. 그는 황정민과 함께 고강도의 액션 연습을 병행했고, 실제 타격이 오고 가는 리얼한 액션씬들을 모두 직접 소화했다.


특히 하루의 촬영이 끝나면 무술팀과 함께 다음 촬영의 액션 합을 맞추며 연습을 한 후, 홀로 개인 연습을 병행하며 관객들에게 리얼 액션을 선보이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대해 황정민은 "자기의 역할에 대해서 이 정도로 집요하게 분석하는 연기자는 처음 봤다"며 이정재의 남다른 디테일에 대해 언급했다.


한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7월 개봉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