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자-F4의 역사적 만남… "설레서 잠 못잤잖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로트 가수 김연자(사진)가 '트로트 F4'를 집으로 초대했다. /사진=뉴스1

트로트 가수 김연자가 대세 트로트 신예들과 만나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서는 김연자가 'F4'로 불리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를 집으로 초대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연자는 "60년 만에 처음 남자를 집에 초대한다. 어제 설레서 잠을 못 잤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장민호에 대해서는 "유일하게 실제로 본 적이 있다. 완전 신사"라고 칭찬하고 임영웅에게는 "귀공자같다"고 하는 등 극찬 세례를 쏟아냈다.

김연자는 이날 'F4'에게 고가의 브로치를 선물하기도 했다. 브로치를 받은 'F4'는 "가보로 간직하겠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임영웅은 "훈장 같은 느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연자는 일본 엔카계의 여왕으로 불리며 이박사와 함께 '1세대 트로트 한류'를 이끈 것으로 평가받는다. '수은등' '아모르 파티' 등의 노래가 잇따라 히트하며 대중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일본에서의 콘서트나 방송 출연 시 반드시 한복을 입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3 09/25
  • 금 : 41.98상승 0.7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