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물 줄게 알몸영상 보내라"… n번방 난리통에 10대 성착취한 40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대 청소년에게 선물을 주겠다며 접근해 알몸 영상과 사진을 촬영하게 한 40대에게 재판부가 일침을 가했다. /사진=뉴스1
10대 청소년에게 선물을 주겠다며 접근해 알몸 영상과 사진을 촬영하게 한 40대에게 재판부가 일침을 가했다. /사진=뉴스1
10대 청소년에게 선물을 주겠다며 접근해 알몸 영상과 사진을 촬영하게 한 40대에게 재판부가 일침을 가했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부장판사 장찬수)는 4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 기소된 A씨(45)의 첫 공판을 열었다. A씨는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에서 10대 청소년을 성적으로 착취한 혐의로 지난 4월 구속됐다.

A씨는 지난 2월 중순쯤 오픈채팅방에서 선물 등을 미끼로 수차례에 걸쳐 어린 피해자가 사진이나 영상을 찍어 보내게 한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A씨는 제주경찰이 조주빈 등 N번방 사태가 불거진 뒤 구성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이 검거한 13명 중 한 명이다.

피해자 변호인은 "피해자는 물론 부모도 합의 의사가 없고 엄벌에 처벌해달라고 호소하고 있다"고 말했다.

법정에서 A씨는 검찰이 제기한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했다.

재판부는 이날 피고인측을 향해 쓴소리를 던지기도 했다. 재판부는 "n번방 사건으로 세상이 떠들썩하다"며 "당신은 45세고 피해자는 10대다. 어지간히 하라"고 일침을 가했다.

A씨에 대한 다음 공판은 7월6일 오후 2시 같은 법정에서 열린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5:32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5:32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5:32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5:32 05/06
  • 금 : 67.76상승 3.3815:32 05/06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문재인정부 4주년 국정비전과 성과 컨퍼런스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