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마 2000톤 라면에"… 백종원 새 키다리아저씨는 오뚜기 함영준 회장?

 
 
기사공유
백종원의 못난이 감자·고구마를 흔쾌히 사들였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에 이어 함영준 오뚜기 회장이 새 '키다리 아저씨'로 거듭날지 이목이 쏠린다. /사진=임한별 기자

백종원의 못난이 감자·고구마를 흔쾌히 사들였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에 이어 함영준 오뚜기 회장이 새 '키다리 아저씨'로 거듭날지 이목이 쏠린다.

전날(4일) 방송된 SBS의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 방송 말미에는 완도 다시마 편의 예고편이 방영됐다.

이 예고편에는 2년 동안 쌓인 다시마 재고 2000톤이 그대로 쌓인 안타까운 상황이 담겼다. 백종원은 다시마 소비를 촉진하기 위한 다시마 칼국수를 만들었고 박재범은 "맛있다. 이거 먹으려고 멀리 온 것 같다"며 감탄했다.

이에 백종원은 "라면회사에서 다시마를 한장씩 더 넣어줘도 엄청날 텐데, 생각난 김에 한번 해보자"며 어딘가로 전화를 걸었다.

백종원이 "선배님 다시마 2000톤이 있다"고 사정을 설명하자 전화 상대는 "우리가 지금 다시마 들어간 게 있다. 2장 정도 넣으면 훨씬 깊은 맛이 나겠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백종원의 전화 상대는 함 회장으로, 제작진은 '화려한 콜라보'라는 자막을 사용해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어려운 농어민들을 돕는 '맛남의 광장'은 백종원이 매주 새로운 레시피들을 선보이며 이목을 끌고 있다. 강릉편·해남편에서는 정 부회장이 각각 못난이 감자 30톤·못난이 왕고구마 300톤을 매입하며 지원 사격에 나섰으며 두 상품은 이마트 등을 통해 '완판'됐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2.80하락 0.3418:03 07/03
  • 금 : 42.68하락 0.17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