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산병원 '비상'… "확진자와 대면한 직원, 근무제한 조치"

 
 
기사공유
서울아산병원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됐다./사진=뉴시스 이영한 기자

서울아산병원에 방문했던 외래 환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아산병원 음압병실에 입원한 상태다. 아산병원 측은 환자와 접촉한 직원들에게 근무제한 조치를 취했다.

서울아산병원은 병원에 외래진료차 방문한 69세 확진자와 대면한 의료진 모두 근무제한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단, 역학조사가 진행중인 단계로 추가인원이 생길 수 있어 정확한 인원 파악은 하지 못한 상태다.

5일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서울 강북구 거주 69세 남성은 지난 4일 강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뒤 이날(5일) 오전 7시 외래일정으로 병원을 찾았다.

이후 환자가 담당의와 외래 진료를 받기 직전인 오전 9시30분 강북구보건소에서 서울아산병원으로 해당 환자의 확진 사실을 통보했다. 병원은 통보를 받은 즉시 이 확진자가 다녀간 신관 1층 채혈실, 동관 2층 심전도실, 동관 지하 1층 금강산식당을 폐쇄하고 소독과 방역 조치를 취했다.

병원 관계자는 "추가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면 신속하고 정확하게 알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모두 마스크를 착용해 밀접접촉자에 분류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며 "혹시 모를 확진에 대비해 대면한 사람들 모두 근무제한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역학조사는 송파구보건소가 진행하고 있으며 확진자가 다녀간 식당 등에서 접촉한 인원을 파악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2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5.37상승 28.6718:03 07/02
  • 코스닥 : 742.55상승 14.9718:03 07/02
  • 원달러 : 1200.00하락 3.418:03 07/02
  • 두바이유 : 42.03상승 0.7618:03 07/02
  • 금 : 42.70상승 0.6318:03 07/0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