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00원' 공적마스크 702만개 공급… 중복구매제도 유지

 
 
기사공유
공적마스크 5부제가 폐지된 지난 1일 서울 종로구의 한 약국에서 관계자가 공적마스크 5부제 폐지 안내문을 부착하고 있다./사진=뉴시스 홍효식 기자
정부가 이번 주말 1500원에 판매하는 공적마스크 702만개를 공급한다.

6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토요일(6일) 508만7000개, 일요일(7일) 193만개의 마스크를 공급한다.

이날 공급수량은 의료기관에 먼저 82만개가 공급됐고 약국 414만1000개, 하나로마트 12만6000개다. 내일(7일) 약국 183만5000개, 하나로마트 9만5000개가 공급된다.

공적마스크 5부제가 폐지되면서 1주일에 3개를 한 번에 구매할 수 있다. 2002년 이후 출생자(18세 이하)는 5개까지 구매가 가능하다.

중복구매제도는 유지된다. ▲가족(동거인) ▲장애인 ▲국가보훈대상자 중 상이자 ▲요양병원 환자 ▲장기요양 급여 수급자 등에 대한 대리구매는 필요서류를 지참해 공인 신분증과 함께 제시해야 한다.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2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6.00상승 39.6212:39 08/11
  • 코스닥 : 862.90상승 0.1412:39 08/11
  • 원달러 : 1183.70하락 1.912:39 08/11
  • 두바이유 : 44.99상승 0.5912:39 08/11
  • 금 : 43.88상승 0.1712:39 08/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