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깨끗한 계곡 이어 "바다도 도민 품으로"

 
 
기사공유
경기바다 청소선 명칭공모 포스터. /사진=이재명 경기지사 SNS
경기바다 청소선 공모에 즈음해 이재명 경기지사가 계곡에 이어 "바다를 도민 여러분의 품으로 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7일 SNS를 통해 "천혜의 보고인 바다가 몸살을 앓고 있다"며 "어린 물고기를 무차별 불법포획해 생태계가 파괴되고, 바다를 떠도는 페트병과 비닐은 해양생물의 목숨을 앗아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해안가에 널린 쓰레기는 여행객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현대판 봉이 김선달이 백사장에 박아 놓은 불법 파라솔은 피서객의 가슴에 대못으로 박힌다"며 "이제 달라져야 한다. 경기도부터 하나씩 바꿔 가겠다"고 했다. 

특히 이 지사는 "수산자원 회복을 위해 불법어획 행위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겠다"며 "경기도는 바다 깊은 곳에 쌓여 있는 침적쓰레기를 수거하기 위해 청소선을 제작해 해양쓰레기 무단투기 감시활동과 정화활동으로 몰라보게 깨끗해진 경기바다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경기도에 따르면 청소선은 바다 깊은 곳에 쌓여 있는 침적쓰레기를 수거하기 위해 전국 지자체 최초로 자체 제작 중에 있다.

이 지사는 "음식판매용 컨테이너 등 허가 없이 설치된 불법점거시설도 철거해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복원해 깨끗한 바다를 도민 여러분 품으로 돌려드릴 청소선의 이름을 도민 여러분의 제안으로 정하고자 한다"며 "좋은 아이디어로 청정 경기바다 만드는데 함께 해 달라"고 참여를 당부했다.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