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롯데월드서 9시간 머물렀다

 
 
기사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지난 5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에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지난 5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에 방문해 9시간 동안 머무른 것으로 알려졌다.  

송파구청은 7일 "중랑구 확진자 A씨가 송파구에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며 동선을 공개했다.

공개된 동선에 따르면 A씨는 지난 5일 낮 12시 2호선 잠실역에 도착했다. 이후 낮 12시13분부터 밤 9시까지 롯데월드에 있었다. 이후 A씨는 다시 잠실역을 통해 타지역으로 이동했다.

송파구청은 "확진자가 다녀간 롯데월드는 7일 방문객 퇴장조치 및 영업 종료했다"며 "현재 폐쇄회로(CC)TV 확인 등 세부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며 동선 내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접촉자는 별도 통보 후 자가격리 조치 및 검체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롯데월드는 이날 오후 1시부터 영업을 중단했다. 롯데월드는 이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했음을 확인했다"며 "손님과 직원의 안전을 위한 조치로 영업을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롯데월드는 추후 영업 일정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방침이다.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