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옹호 트위터 계정 17만개 삭제… “코로나19·홍콩시위 가짜뉴스 확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2일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트위터는 친중성향의 잘못된 정보를 확산한 계정 2만3750개와 이를 리트윗한 계정 약 15만개를 삭제했다. /사진=로이터
12일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트위터는 친중성향의 잘못된 정보를 확산한 계정 2만3750개와 이를 리트윗한 계정 약 15만개를 삭제했다. /사진=로이터
트위터가 중국정부를 옹호하는 ‘친중’계정 17만개를 삭제했다.

12일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트위터는 친중성향의 잘못된 정보를 확산한 계정 2만3750개와 이를 리트윗한 계정 약 15만개를 삭제했다.

중국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것이 아니며 이 바이러스가 미국에서 발현했다고 주장해왔다.

트위터는 “이번에 삭제된 트위터 계정은 중국정부의 코로나19 대응책을 홍보한 계정”이라며 “이 계정은 실제 사람이 운영하는 것으로 보이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트위터는 지난해에도 홍콩 시위를 비난한 친중 계정 1000개를 삭제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8:03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8:03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8:0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8:03 05/11
  • 금 : 66.74상승 0.8418:03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